"윤석열 대통령 맞나? 9시전 출근도 안하고 6시 칼 퇴근..북한도발 NSC 회의 조차 안해" 강남 쇼핑 즐겨

정치 / 시사타파 / 2022-05-15 16:45:40
▲ 쇼핑을 즐기는 윤석열 감건희 (독자제공)

 

 

14일 강남의 백화점에서 쇼핑을 즐기고 있는 윤석열 김건희 부부의 모습이 시민들에게 목격되 sns에서 인증샷들이 올라와 화제다.

 

한편 전날엔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도발이 있었으나 윤석열 정부는 NSC마저 하지 않아 안보 불안을 가중시키고 있다.

 

15일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운호중은, 비상대책회의에서  "시민의 불편이 심각하다고 하니까 이젠 아예 대통령이 매일 일부러 지각을 하는 거 아닌가 의심이 들 정도"라며 "오전 9시 전에 출근도 안 한다"고 밝혔다. 

 

또 "이렇게 출근 늦게 하고 지각하면서 나랏일을 제대로 하는가 하고 봤더니, 대통령이 취임식에서 가장 먼저 국민을 위해서, 국민을 향해서 선서한 약속 국가의 안위를 지키겠다는 국가 안보에 대한 약속을 제대로 이행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며칠 전 북한이 단거리 미사일 3발을 발사했는데 NSC회의조차 열리지 않았다. 그 사실을 보고받고 대통령은 그냥 6시 땡 치고 퇴근했다고 한다"며 "도대체 나라가 하루아침에 국가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돌보지 않는 이런 나라가 될 수 있는 것이냐"고 반문했다.

 

윤 위원장은 "내각은 물론이고 대통령 비서실까지 비리와 부패로 얼룩져 있는 사람들이 들어왔고, 그런가 하면 대통령 비서실은 윤석열 대통령의 검찰 후배들로 채워지고 있다"며 "공안통치, 검찰 공화국을 향한 윤석열 정권의 꿈이 본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며 거듭 윤석열 정권을 비난했다.

 

그는 "부산 시민 여러분과 함께 이 자리에 계신 후보자 여러분들이 이 나라가 잘못 가지 않도록, 국가 안위가 위태로워지지 않도록 새 정부의 정신을 퍼뜩 들게 하는 큰 회초리를 들어야 된다"면서 6·1 지방선거 '정권 견제 투표'를 호소했다.

 

그러면서 "이 정부가 잘못 가지 않도록, 폭주하지 않도록, 폭주하는 기관차가 함부로 달리지 못하도록 우리 민주당이 제대로 된 브레이크의 역할을 하겠다"며 " 여러분이 부산 시민의 신뢰와 지지를 얻음으로써 민주당이 국가를 위해 해야 할 일을 반드시 할 수 있도록 만들어 달라"고 했다.

[ⓒ 시사타파(SISATAPA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