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지원사업 "4조 6,000억원"..경영위기~재창업,취업까지!!

경제 / 시사타파 / 2021-12-27 16:47:41
-12월28일(화)"2022년 소상공인지원사업 통합공고"실시,22년 5,800억원 증가.
-소상공인들"경영위기극복과 경쟁력제고"중점, 신속한 위기극복 집중지원.
-1인 소상공인 고용보험료지원,스마트.디지털전환 확대,정책자금과 재지기원.
-창업교육, 판로지원 등 총 22개사업 지원대상과 내용, 추진일정 등 포함.
-경영위기부터 폐업, 재취업·창업까지 단계별 맞춤형으로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는 12월 28일(화) "2022년 소상공인 지원사업 통합공고" 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22년 소상공인 지원사업 액수는 "4조 6,000억원" 으로  21년 "4조 200억원" 대비 5,800억원이 증가한 역대 최대 규모이며,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위기 극복과 경쟁력 제고" 에 중점을 두고 있다.
 
이번 통합공고에는 소상공인에 대한 정책자금과 재지기원, 디지털 전환 지원, 창업교육, 판로지원 등 총 22개 사업의 지원대상과 내용, 추진일정 등이 포함돼 있다.
 

2022년 소상공인 지원사업의 세부 내용은 다음과 같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의 신속한 위기 극복을 집중 지원한다.
 
’22년에는 코로나 피해 저신용 소상공인 14만명에게 1% 초저금리(1천만원한도) 희망대출 "1조 4,000억원" 을 공급할 예정이며, 그 밖에 청년·신규창업자 등 소상공인 3만명에게 소상공인 "정책자금 2조 8,000억원" 을 공급한다.
 
소상공인의 폐업 부담 완화와 신속한 재기를 지원하는 ’희망리턴패키지‘ 사업 예산을 (’21) 691억원 → (‘22) 1,159억원대폭 확대하고, 매출액 감소자, 저신용자 등 경영위기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영상황 진단과 경영개선자금(최대 2천만원)을 신설(‘22, 238억원)해, 경영위기부터 폐업, 재취업·창업까지 단계별 맞춤형으로 지원한다.

 

▲ 중소벤쳐기업부

1인 소상공인(’자영업자 고용보험‘에 가입한 기준보수 1~7등급)에게는 고용보험료를 지원(20~50%, ’22, 36억원)함으로써, 자영업자 고용보험 가입을 유도하고 사회안전망을 확충한다.

코로나19 이후, 온라인·비대면 소비 환경에 소상공인들이 적응하고,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스마트·디지털화 전환을 확대 지원한다. 스마트상점과 스마트공방 사업에 770억원의 예산을(’21, 564 → ‘22, 770억원) 투입해, 약 5천 곳의 소상공인 사업장에 스마트기술을 보급할 계획이다.
 
코로나 이후 늘어나는 동네소비를 충족시키고, 지역주민에게 새로운 스마트·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융합형·지역특화형' ’경험형 스마트마켓‘ (’22, 100여개) 지원사업을 통해 소상공인의 스마트화 지원을 다양화한다.
 
-(융합형) 반찬가게+식당 등 업종별 융합에 푸드코치(다이어트 관리) 등 재미요소 추가
-(지역특화형) ‘공유주방+마켓’이 결합, 로컬상품의 구매와 커뮤니티(체험) 가능
 
▲ 중소벤쳐기업부

소상공인 온라인채널 진출지원 대상을 확대 <(‘21) 5.3만개사 → (’22) 6만개사 내외>하고, 구독경제 사업을 본격 추진하고자 ’21년(726억원)보다 25% 증가한 905억원 예산을 지원한다.

  
또한, ’스마트 소상공인 지원자금‘ 2,000억원을 스마트상점과 공방 구축에 투입해 업종수준 등을 고려한 디지털 역량 교육(실시간온라인 교육 지원 등)을 실시하고, 이를 통해 변화하는 디지털 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소상공인들이 급변하는 환경에서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경영혁신 지원을 강화한다.
 
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우수 소상공인을 발굴해 백년이상 존속·성장할 수 있는 ‘백년가게’, ‘백년소공인’을 육성하고 성공모델을 확산하기 위해 사업장 시설개선과 판로제공 등도 지원(‘22, 76.95억원)한다.
 
우수 소상공인과 혁신 역량을 보유한 창작자·스타트업 등이 융합해 차별화된 제품·서비스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강한 소상공인 성장지원‘ 사업을 신규로 신설(’22, 28.6억원)한다.
 
이외에도 신사업창업사관학교 2개소를 신설하고, 기존에 구축된 15개 지역의 사관학교를 통해 예비 소상공인에게 온·오프라인 창업교육 및 점포경영, 사업화 자금(최대 2천만원) 등을 패키지로 지원(‘22, 197.5억원)한다.
 
또한, 소상공인과 예비창업자에게 전문기술 습득, 경영개선 등을 위한 오프라인 현장 교육을 실시하고, 소상공인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활용해 매주 정기적으로 업종별·대상별·수준별 교육을 실시(‘22, 107.6억원)한다.
  
지원조건, 지원내용 등 세부 사항이 담긴 사업별 공고는 12월 28일(화)부터 발표될 예정. 

-통합공고 및 후속 세부사업 공고 등의 내용은 중소벤처기업부(www.mss.go.kr),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www.semas.or.kr), 소상공인포털(www.sbiz.or.kr) 등에서 확인.

-소상공인 지식배움터 누리집(http://edu.sbiz.or.kr)
 

[ⓒ 시사타파(SISATAPA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