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2021 청년정책유공포상' 장관상수상

사회 / 시사타파 / 2021-10-22 21:43:36
-경기도일자리재단,경기청년일자리협업단추진‘2021 청년정책유공포상' 장관상수상.
-청년기본법따라 일자리,주거,교육,참여 등 청년권익증진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포상.
-경기청년일자리협업단 통해 생애최초 청년국민연금가입,경기도청년면접수당.
-청년노동자지원사업 등 청년일자리사업 개선 및 청년의견수렴에 앞장서겠습니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코로나 시기에 청년정책 분야의 공로를 인정받아 ‘2021 청년정책 유공포상’ 단체부문에 선정, 장관상을 수상했다. 수여식은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조정실에서 주최로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개최되었다. 

 

‘청년정책 유공 포상’은 청년기본법에 따라 일자리, 주거, 교육, 참여 등 각 분야에서 청년의 권익증진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를 포상하는 제도다.

 

▲ 제윤경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오른쪽)가 21일 ‘2021 청년정책 유공포상’ 단체부문에 선정, 장관상을 수상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일자리재단.

재단은 전국 최초로 청년들의 고민과 목소리를 담은 책 ‘경기도 청년정책 비전 수립 공론화 백서’를 발간하고, 지역 청년들이 참여하는 ‘경기 청년 일자리 협업단’ 등을 통해 경기도 청년들의 권익증진에 앞장서 왔다.


특히, ‘경기 청년 일자리 협업단’을 통해 청년 정책에 대해 시·군 청년공간 관계자들과 청년 당사자의 의견 수렴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추진하고, 청년 정책 개선 등에 힘쓰고 있다. 이 밖에도 재단은 청년일자리본부를 필두로 일자리를 넘어, 청년의 삶을 개선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청년 일자리 정책 사업을 운영중이다. 

 

구직 청년대상으로는 ‘경기도 청년 면접수당’, ‘일자리 매치업’, ‘경기청년 희망일자리’, ‘고교취업활성화’, ‘경기도형 대학생 취업 브리지’ 등을 수행하고 있다. 아울러, 청년층 재직자 대상 ‘경기도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을 비롯해 생애최초 국민연금 가입 장려사업’, ‘청년 취창업 교육지원사업’ 등을 추진중이다.


이번 수상과 관련해 안산시 '청년공간 상상대로' 문지원 센터장은 “재단 ‘청년공간 현장간담회’를 통해, 청년 당사자들의 고민과 의견을 가감 없이 나눌 수 있는 장이었다”고 밝히며, 재단의 장관상 수상을 축하했다.


제윤경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청년정책 유공포상 수상으로 재단이 청년 주도성을 강화한 점에 대해 인정받게 된 점을 의미있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 재단은 경기도 청년들과 함께 소통하며 공정한 청년일자리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 시사타파(SISATAPA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